본문바로가기

BizOK 이용자 메뉴얼

기업지원메뉴열기


정책자료실

  1. Home
  2. 기업지원
  3. 정책자료실

중소기업 정책자금, 필요한 때 상담·접수 가능해진다

선착순 접수 → 상시 접수 방식으로 전환
시설자금 및 수출기업 등 정책목적에 따른 선별기능 강화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임채운)이 운영하는 중소기업 정책자금의 신청방식이 온라인 선착순 접수 방식에서 상시접수 방식으로 전면 개편된다.

또한, 시설투자 기업, 수출 유망기업 등 정책목적에 부합하는 중소기업에 자금이 우선 지원되도록 선별 기능이 강화된다.

이번 개편은 정책자금 온라인 신청시스템 도입 후 조기마감으로 인해 다수 중소기업이 신청조차 하지 못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것으로서,

정책자금 신청을 희망하는 모든 기업에 사전상담을 지원하고, 정책목적에 맞는 실수요자를 발굴·지원함으로써 자금신청의 불확실성을 해소하려는 것이다.

세부 추진내용은 다음과 같다.

 1. 선착순 접수 → 상시 접수 방식으로 전환

 ○ 현행의 격월 온라인 선착순 접수 방식은 폐지하고, 매월 단위로 사전상담을 통해 자금신청을 상시 접수받아 다음달 말까지 기업평가를 통해 자금지원을 완료하는 방식으로 전환된다.

< 사전상담 방식을 적용한 정책자금 지원 절차 >

①자가진단

②사전상담 및 융자신청

③기업평가

④융자결정

자금신청 희망기업은 「정책자금 온라인 신청시스템」(www.sbc.or.kr)에서 자가진단을 통해 융자제한요건 등 자격요건을 확인한 후, 중진공 내외부 전문가와 「사전상담」을 통해 신청기업에 적합한 자금의 종류, 지원가능 규모, 실제 자금소요 시기 등을 검토하여 융자신청을 접수할 수 있다.


 2. 정책목적에 따른 선별기능 강화

중소기업 시설자금 수요를 안정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융자예산의 60%이상이 시설자금으로 우선 집행되며,

사전상담 및 기업평가에서 수출역량 우수기업 등 성장가능성이 높은 기업이 우선 지원되도록 선별기능이 강화될 계획이다.

중기청 관계자는 4월 20일 「중소기업 정책자금 융자계획」 개정공고 시부터 5월 자금에 대한 사전상담을 실시할 계획이며,후에도, 지속적인 현장의견 수렴과 사후점검 등을 통해 정책자금 활용기회의 최대 보장 및 중소기업 불편 해소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문의 : 기업금융과 전성우 사무관(042-481-4544)


※  출처 : 중소기업청, 보도자료 
 


 

인천정보산업진흥원

/

2015.04.27

/

조회수 6829

목록

정보관리

[최종수정 17.01.01]

컨텐츠 만족도 평가

그래프

컨텐츠 만족도 조사결과

닫기

한줄 의견달기

리스트

100자 제한 의견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