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BizOK 이용자 메뉴얼

기업지원메뉴열기


정책자료실

  1. Home
  2. 기업지원
  3. 정책자료실

’15년 문화콘텐츠 분야 문화기술 연구개발에 총 557억 원 투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는 문화융성을 통한 창조경제 실현을 위해 문화콘텐츠 분야 문화기술 연구개발에 총 557억 원(콘텐츠 455억 원, 저작권 70억 원, 연구개발 인재양성 32억 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2월, 박근혜 대통령이 ‘문화융성을 위한 콘텐츠 산업 관계자와의 오찬’ 자리에서 “문화 콘텐츠산업에 우리의 강점인 ‘디지털파워’를 결합하여 신디지털 문화산업을 일으키겠다.”라는 구상을 밝힌 뒤 추진되고 있는 사업으로서, 특히 현장 중심으로 연구·개발한 기술의 사업화 연계 및 문화상품의 고부가가치에 초점을 두었다.


이번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문체부 소속 문화기술전문 공공기관인 한국콘텐츠 진흥원, 한국저작권위원회를 통해 총 20개의 신규과제를 지원할 예정이며, 과제 특성에 따라 2~5년에 걸쳐 연구개발비를 지원한다.


이번 지정 공모과제 중에 눈에 띄는 부분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등 동계스포츠에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적용 연구개발(R&D) 과제 및 부처 내외 공동기획을 통한 융합형 연구개발(R&D) 추진이다.


지원 대상 과제를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동계스포츠에 활용할 수 있는 ‘동계스포츠 공연 연출을 위한 빙상 경기장 빙판 디스플레이 기술개발’, ‘불꽃축제 폭발연소 시뮬레이션 기술개발’, 부내 융합 분야 ‘유에이치디(UHD) 방송콘텐츠 저작권 보호 기술개발’, 부처 공동(미래부 협업) ‘실감미디어를 위한 개방형 조립식 콘텐츠 저작플랫폼 기술개발’ 등이 있다.


이밖에도 문체부에서 최초로, 문화창작 융합디자인 분야의 ‘소형 변형 디스플레이를 위한 콘텐츠 저작도구 개발’, ‘군중 참여형 공간디자인 기술 개발’, 게임 분야 ‘실세계 연계 실감형 이-레저(e-leisure) 콘텐츠 서비스 기술개발’ 등, 콘텐츠 장르별 다양한 기술개발이 추진된다.


문체부 윤태용 문화콘텐츠산업실장은 “디지털파워를 기반으로 한 문화기술은 창조경제시대의 문화융성을 이끌어갈 견인차”라며 “신디지털 문화산업 부흥을 위해 지속적인 문화기술 투자 및 성과확산 체계 확립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체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콘텐츠 분야 공모과제에 대한 업계와의 소통 강화를 위해 3월 25일(수) 오후 2시, 대학로 콘텐츠코리아 랩에서 열리는 서울 설명회를 시작으로 ‘찾아가는 전국 순회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설명회는 ▲대전, 3월 27일(금) 대전문화산업진흥원 ▲광주, 4월 1일(수) 오후 2시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부산, 4월 3일(금) 오후 2시 부산정보산업진흥원 ▲제주, 4월 9일(목) 오후 2시 제주테크노파크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과제공모 지원은 4월 23일(목)까지 문화기술 연구개발정보관리시스템(http://ctrd.kocca.kr)에서 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한국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http://www.kocca.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출처 : 문화체육관광부/기업마당

인천정보산업진흥원

/

2015.03.20

/

조회수 6573

목록

정보관리

[최종수정 17.01.01]

컨텐츠 만족도 평가

그래프

컨텐츠 만족도 조사결과

닫기

한줄 의견달기

리스트

100자 제한 의견보기

닫기